bbin宝盈娱乐平台【2018官方直营网站】 当前位置:首页>bbin宝盈娱乐平台【2018官方直营网站】>正文

bbin宝盈娱乐平台【2018官方直营网站】

发布时间:2019-03-19

原标题:분주한 KIA…풍성한 2017 마무리, 속도 내는 2018 준비

简单的洗干净了身体,唐三重新爬上岸边,他第一句话就忍不住向父亲问道:“爸,我真的已经五十级了?”六脉贯通他是知道的,但魂力这样巨大幅度的提升,那种跳跃的感觉他还是充满了兴奋。

伟德国际娱乐

李隆基却眉头一皱,他记得奏折上说,吐蕃公主是从藤桥上跌入深涧而亡,并没有说是被射死,这是怎么回事?
“真是厉害的眼睛。“阿飞的声音变得有点压抑,显然他也承受着宇智波佐助一样的压力,尤其是刘皓专门针对他们两个散发出来更是让他们感受到的压力不断倍增。

“看来传说是真的。”赫拉眼中闪过了一丝惊骇:“传说之中神之方舟只有神王才知道它在哪里并且掌握使用它的方法,可以说这也是神王的象征,没想到这一件事真的,阿波罗居然真的具有神之方舟。”

[매경닷컴 MK스포츠(함평) 황석조 기자] 챔피언이 된 KIA 타이거즈. 풍성한 2017시즌 마무리, 더 나은 2018시즌을 위한 준비에 여념이 없다.

KIA는 바쁘다. 지난달 우승을 차지한 뒤 꼬박 열흘가량이 흐른 시점. 아직 우승의 단꿈이 가득할 때이지만 오히려 분주하다. 연봉협상, 외인계약, FA 등 굵직굵직한 이슈 뿐 아니라도 준비할 게 많기 때문.

구단은 2017시즌 마무리에 정신이 없다. 우승을 차지했기에 감사인사도 하고 축하에도 일일이 화답해야 한다. 당장 지난 2017 KBO리그 시상식 때 증명된 것처럼 올 시즌 KIA는 리그 주역이 됐기에 받아야 할 상이 많다. 이는 다르게 말하면 챙겨야할 선수가 많다는 의미. 리그 시상식은 끝났지만 아직 행사는 셀 수 없을 정도로 빼곡하다. 12월 중순 골든글러브 때까지 감흥은 이어질 전망이다.

KIA가 환희 속 막 내린 2017시즌 마무리 준비에 한창이다. 사진=MK스포츠 DB 지역 팬들과의 우승축하 행사도 이달 말이나 내달 초 열릴 전망이다. TV로 지켜봤을 터지만 우승 확정이 서울에서 이뤄졌기에 한 시즌 내내 성원했던 광주 및 호남팬들은 선수들이 직접 보고 싶을 터다. 그렇게 모든 행사들이 다 마무리되면 12월 중순. KIA의 2017시즌이 마무리되는 시점이다.

동시에 2018시즌은 벌써 시작됐다. 우선 2군이 중심이 된 마무리캠프 팀이 일본 오키나와에서 담금질 중이다. 김민식 등 주축멤버들도 더 나은 내년을 위해 일찌감치 합류한 상태. 박흥식 타격코치와 이대진 투수코치도 12일 오키나와로 떠난다. 우승을 위해 한 시즌 뜨겁게 뛰어다닌 투타 메인코치들이지만 쉬는 것 보다 준비할 게 더 많다고. 조계현 수석코치도 캠프 막바지에는 합류, 선수들을 지켜보고 올 예정이다.

김기태(사진) 감독의 시선도 벌써 2018시즌을 향해 있었다. 사진=MK스포츠 DB 캠프에 합류하지 않은 잔류군은 함평에서 훈련 중이다. 최첨단 시설을 자랑하는 함평 챌린저스필드는 쌀쌀한 날씨도 잊게 할만한 최적의 훈련조건을 갖췄다. 김기태 감독 역시 일정이 없는 지난 10일 훈련장을 찾아 선수들 훈련을 지켜봤다.

김 감독은 훈련 챙기기 외에 당장 구단 전력운용에 대해서도 고심하고 있다. 이미 김호령, 고장혁이 경찰청 입대를 확정했고 또 다른 몇몇 주요선수들은 상무 입대를 준비 중이다. 그 외에도 선수단 개인별 의중이 다르고 미래가 다르다. 팀의 방향, 선수의 미래 등에 대해 구단과 머리를 맞대야 한다.

물론 이 밖에 외인선수 재계약, FA, 연봉협상, 스프링캠프 준비 등 굵직굵직한 이슈들도 많다. 다만 KIA는 외부 FA에 참여할 확률이 적고 내부 살림 재정비에도 바쁘기에 긴급한 현안보다 이처럼 기쁨을 즐기고 동시에 단계별 미래를 준비하는 데에 초점이 맞춰질 전망. KIA의 2017시즌이 끝나가고 있으며 2018시즌도 동시에 시작했다.

[hhssjj27@maekyung.com]



[MK스포츠 홈페이지 개편 퀴즈 이벤트]
[MK스포츠 바로가기] [MK 핫! 포토]
[ⓒ MK스포츠 & sports.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MK스포츠

编辑:秉董

发布时间:2019-03-19 00:41:29

当前文章://ask/18-11-0971734.html

兴旺娱乐pt老虎机 - 点此进入 武松娱乐官网官网 多盈娱乐时时彩平台 优乐娱乐用户登录手机版 

责任编辑:帝乙